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주경찰서, 찾아가는 시민경찰학교 확대 운영

시민들에 다양한 범죄예방 정보 제공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05일 18시22분  
경주경찰서는 지역공동체 참여치안 활성화의 일환으로 운영하고 있는 ‘찾아가는 시민경찰학교’를 확대 운영키로 했다.
경주경찰서는 지난 9월부터 운영하고 있는 ‘찾아가는 시민경찰학교’가 시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어 이를 확대·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2018 찾아가는 시민경찰학교’는 범죄로부터 시민의 안전에 필요한 범죄예방 교육확대 및 지역공동체 참여치안 활성화의 일환으로 지역주민을 직접 찾아가는 방문교육 형태로 개설해 운영 중에 있다.

운영방식은 기존 집체교육 형태에 따른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방안으로 교육을 희망하는 개인, 단체 등 경주시민이면 누구나 신청을 통해 참여 가능하도록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직접 찾아가는 방문교육 형태로 전환했다.

특히 시민들에게 다양한 범죄예방 정보 및 생활법률 제공을 비롯한 경찰활동 체험 등 시민들로부터 공감받을 수 있는 다양한 교육과정을 마련하고 이를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아울러 지난달부터 경찰서 홈페이지를 비롯한 SNS, 온ㆍ오프라인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모집 홍보활동을 벌여 읍ㆍ면ㆍ동 관련단체 및 교육기관, 농협주부대학, 노인대학, 일반단체 등 총 16개 단체로부터 교육 신청을 접수 받았다.

첫 번째 찾아가는 방문교육은 지난 3일 경주시 충효동에 있는 경주농협 원예조합 사업법인 3층 회의실에서 농협 조합원 100여 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했다.

또 지난 4일에는 농협주부대학 수강생 80명과 경주교육지원청 학생상담 봉사연합회원 50명을 대상으로 각각 찾아가는 시민경찰학교를 운영했다.

경주경찰은 교육 참석자들에게 범죄예방 홍보 리플릿을 제작해 배부하는 한편 평소 경찰업무에 있어 궁금해 하는 사항을 반영한 맞춤형 교육에 중점을 두고 교육내용 역시 수강생의 눈높이 맞게 관심사항에 대한 다양한 질의와 답변방식으로 진행했다.

이로 인해 참석자 대부분은 실제 생활에 있어 많은 도움과 함께 자신의 궁금증을 해소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는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생활안전계 관계자는 “‘찾아가는 시민경찰학교’ 운영을 통해서 보다 많은 시민들과 소통하고 나아가 자위방범역량 강화 등 지역 공동체 참여치안 활성화를 위해서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과 협조를 당부 드린다”면서 “교육에 있어 실질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 있는 다양한 치안시책 마련으로 찾아가는 시민경찰학교 운영이 확대시행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