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백선기 칠곡군수 "새로운 국가사업 반영 도와 달라"

부산국토관리청 방문 지원 요청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05일 19시51분  
백 군수는 5일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을 방문해 정태화 청장을 비롯해 주요 간부공무원과 간담회를 갖고 현재 진행중인 사업의 조기추진과 새로운 국가사업을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주요 국책사업의 조기 추진과 신규 사업 반영 등 현안사항 해결을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백 군수는 5일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을 방문해 정태화 청장을 비롯해 주요 간부공무원과 간담회를 갖고 현재 진행 중인 사업의 조기추진과 새로운 국가사업을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백 군수는 △낙동강 둔치 음악분수 설치 △오토캠핑장-야외물놀이장을 연결하는 데크로드 설치 △왜관·가산간 도로공사로 야기된 주민불편 해소를 위해 ‘소야 교차로’존치 △낙동강 남율지구 생태계보전협력금 반환사업 대상지 선정 등 주요 현안 사업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특히 그는 “부족한 지방자치단체의 재원만으로는 각종 SOC사업추진에 한계가 있다”며“새로운 국책사업이나 국비지원 사업을 통해 칠곡군의 성장 동력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도와 달라”고 말했다

이어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의 지원과 협조로 낙동강 역사너울길, 오토캠핑장, 수변레져공원 등의 낙동강 수변 공간 조성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왔다”며“앞으로도 주요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부탁했다.

이에 대해 정태화 부산지방국토관리청장은“칠곡군이 건의한 사업의 필요성을 충분히 공감한다”며“본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정 기자

    • 박태정 기자
  • 칠곡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