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조규일 진주시장·상인연합회장단, 경주 중앙시장 방문

야시장 조성 등 우수사례 벤치마킹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09일 17시49분  
진주시, 동주도시 경주 중앙시장 벤치마킹 방문(앞줄 오른쪽 네번째 조규일 진주시장. 왼쪽 네번째 주낙영 경주시장).경주시.
천년고도 경주에서 100여 년 전통을 자랑하는 중앙시장의 전통시장 활성화와 특색있는 야시장 조성 등 우수 사례를 벤치마킹하기 위해 지난 7일 조규일 진주시장과 진수상인연합회장단 일행이 경주 중앙시장을 방문했다.

경주 중앙시장은 지난 7월에는 중소벤처기업부 전통시장 특성화 시장 육성사업 가운데 ‘희망사업 프로젝트- 문화관광형 시장’에 선정돼 오는 2020년까지 문화관광형 시장 특성화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특히 2016년 전국 네번째로 개장한 중앙시장 야시장은 새로운 퓨전 먹거리와 볼거리 가득한 이벤트로 젊은층과 가족 단위 관광객들을 끌어들이며, 기존 관광지와 연계하는 새로운 관광코스로 자리잡고 있다.

이날 경주중앙시장상인회(회장 정동식)는 조규일 진주시장과 상인회장단에게 2015년 추석 명절 화재로 인한 위기를 기회로 바꾼 성공사례를 비롯해 전통시장 경영 마인드와 상인 역량 강화를 위한 상인대학 운영, 전통시장 주차문제 개선을 비롯한 경주시의 전통시장 현대화 사업 등을 상세히 소개했다.

중앙시장 곳곳을 탐방한 조규일 진주시장은 “깨끗한 시장 환경과 친절한 고객 응대, 편리한 지불 결제와 고객선 준수 등 시장 활성화를 위한 상인들의 자발적 노력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현장 벤치마킹에서 알게 된 좋은 사례들을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과 잘 접목시켜 특색있고 차별화된 전통시장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주낙영 경주시장은 멀리 동주(同州)도시에서 찾아온 방문단을 직접 찾아 환영의 인사를 전하고 “어려운 지역 경제를 살리고 소시민들의 삶의 터전인 전통시장과 골목경제를 활성화하는 여러 방안의 사례 공유를 통해 두 도시 간의 소통과 교류를 이어가자”고 말했다.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