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상주농기센터, 곶감·오디·뽕잎 활용 아이스크림 개발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12일 21시00분  
상주시 지역 농산물 활용 가공제품 개발 최종 용역보고회 모습
상주시 농업기술센터가 상주에서만 맛볼 수 있는 아이스크림을 개발해 관심을 모았다.

12일 상주 특산물인 쌀과 곶감, 오디, 뽕잎을 이용해 만든 아이스크림을 ‘지역 농산물 활용 가공제품 개발 최종 용역보고회’를 통해 선보인 것.

먼저 쌀을 기본으로 한 아이스크림은 부드럽고 시원하고 깔끔한 식감을 줘 다른 농산물들을 추가하지 않아도 손색없는 제품으로 평가됐고 곶감 아이스크림은 곶감 고유의 향을 잘 살렸는데 다 아이스크림 안에 넣은 반건시의 씹힘이 좋다는 평을 받았다.

또 베리 아이스크림은 아로니아와 블루베리 등의 새콤달콤한 맛을 아이스크림에 넣어 보는 즐거움과 맛을 더했다는 평가를 받았고 뽕잎 아이스크림은 엽록소 향이 그대로 느껴지는 ‘풀 향 담은 맛’이라는 평을 받았다.
최종 용역보고회를 통해 선보인 쌀, 곶감, 오디, 뽕잎 아이스크림
한편 이번 최종 용역보고에서는 단순한 맛과 식감, 레시피 평가에만 그친 것이 아니라 가공제품 사업화를 위한 종합적인 토론, 제품을 생산하기 위해 필요한 장비와 재료, 판매 원가 계산, 그리고 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HACCP)을 받아야 생산 가능한 품목인 만큼 향후 상용화와 운영을 위한 대책, 생산 제품에 대한 마케팅 방향 등을 종합적으로 논의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대 기자

    • 김성대 기자
  • 상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