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018 대한민국 ICT 융합엑스포' 13일 대구 엑스코서 개막

컨퍼런스·투자 설명회 등 마련

배준수 기자 baepro@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12일 21시00분  
최신 ICT 융합기술을 활용한 제품과 기술을 선보이는 ‘2018 대한민국 ICT 융합엑스포’가 13일부터 3일 간 스마트시티 대구의 엑스코에서 열린다.

올해 13회째인 이번 행사에는 국내외 130개사가 450여 부스 규모로 참가한다. 스마트시티, 스포츠 ICT, 사물인터넷, VR, AR, 드론 등 ICT 산업과 관련된 최신기술과 제품을 선보이고, 국내외 석학들의 연구성과를 공유하는 ICT 융합 컨퍼런스와 다양한 부대행사로 꾸며진다.

이번 엑스포에서는 지난 7월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실증사업에 선정된 대구시의 스마트시티 관련 기술과 제품을 만날 수 있다. 대구도시공사는 수성알파시티에 적용되는 교통, 안전, 생활, 에너지, 도시관리 등 5대 분야 13개 스마트시티 서비스와 함께 스마트시티 서비스를 통합 관제하는 스마트시티 플랫폼을 공개하고, 11월에 열리는 ‘2018 국제 대학생 자율주행 경진대회’에 출품예정인 자율주행 자동차도 전시한다. 주 52시간 근무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화상회의시스템, 원격협업 어시스턴스 시스템, 실생활 교통안전을 위한 교차로·횡단보도 알림이, 스마트가로등, 하이퍼월 월컨트롤러(이미지 분석 및 상황실 관제용 솔루션) 등 스마트시티 기술과 제품을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중요한 기반기술, 사이버보안 관련 혁신적인 기술과 서비스도 만날 수 있고, 미래의 유망 ICT 창업가·스타트업 기업도 이번 행사에 참가한다.

벤처기업 투자 지원을 위한 벤처투자설명회 및 상담회 개최와 더불어 ICT 벤처기업 투자 지원을 위한 벤처투자설명회(IR)와 상담회도 열린다.

김상욱 엑스코 대표이사는 “ICT융합엑스포는 4차 산업혁명의 선제 대응을 위한 미래도시 신성장 동력산업을 다룬다”며 “국내외 관련 기업들의 비즈니스 지원과 기관의 연구 성과 확산을 위한 지원프로그램을 지속해서 강화해 지역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는 기회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조, 경찰, 대학, 유통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