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FIRA 동해본부, 울진바다목장에 강도다리 종자 5만미 방류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13일 18시08분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동해본부(본부장 신성균)는 13일 울진바다목장 조성해역에서 경북수산자원연구소(소장 허필중)와 협업을 통해 강도다리 종자 5만미를 방류했다.

울진바다목장은 2002년부터 2013년까지 약 355억 원 예산을 투입해 자원조성을 추진한 해역이다.

동해안 특성에 맞는 맞춤형 어류 서식장 뿐만 아니라 바다를 쉽게 체험할 수 있는 낚시생태공원도 함께 조성된 곳이다.

동해본부와 경북 수산자원연구소는 지난해 9월 동해안 수산자원조성분야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방류는 지난 업무 협약 후속조치로 바다 목장 조성효과 극대화와 동해안 수산자원 증강을 위해 추진하게 됐다.

신성균 동해본부장은 “이번 방류를 통해 어업인 소득 증대 뿐만 아니라 낚시생태공원 인근 어장기능 활성화로 관광객 증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협업을 통해 수산자원 회복이라는 본연 역할에 시너지 효과를 더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석호 기자

    • 손석호 기자
  •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