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솔향 가득 머금은 영덕 송이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17일 08시11분  
송이의 계절이 돌아왔다. 16일 오전 경북 영덕군 영덕읍 화천리 이상범(48)씨가 인근 야산에서 솔향을 가득 머금은 송이를 캐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숲 속의 보석’ 송이의 계절이 돌아왔다. 16일 오전 영덕군 영덕읍 화천리 이상범(48) 씨가 인근 야산에서 솔향을 가득 머금은 송이를 캐고 있다.

영덕군은 17일부터 영덕군민운동장과 영덕휴게소에서 생산자가 직접 따온 신선한 송이를 직거래할 수 있는 송이장터를 연다.

송이의 계절이 돌아왔다. 16일 오전 경북 영덕군 영덕읍 화천리 이상범(48)씨가 인근 야산에서 솔향을 가득 머금은 송이를 캐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16일 영덕군산림조합에서 송이 1등품 입찰가격은 ㎏당 39만2000원, 2등품은 32만9000원, 3등품 20만1090원, 등외품 14만3390원에 낙찰됐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성 기자

    • 이은성 기자
  •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