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사진 찍는 척하다 귀금속 들고 도주…10대 4명 입건

연합 kb@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17일 16시48분  
휴대폰으로 찍는척 하며 귀금속 들고 도주. 부산지방경찰청 제공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손님으로 가장해 금은방에 침입, 귀금속을 훔쳐 달아난 혐의(특수절도)로 A(18)군 등 10대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7일 밝혔다.

A군은 지난달 30일 오후 8시 50분께 부산 해운대구의 한 금은방에 손님인 척 침입해 업주가 보여주는 350만원 상당의 금목걸이와 팔찌 2점을 들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군은 귀금속을 휴대전화로 촬영하는 척하며 업주를 방심하게 한 뒤 갑자기 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군이 동네 선후배 3명과 함께 범행 장소를 물색하고 사전 답사, 장물 처분 등 역할을 분담해 범행한 것을 밝혀내고 이들도 모두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A군 등으로부터 훔친 귀금속을 산 장물 업자 B(66·여)씨도 불구속 입건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