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수원, 원전 기자재 해외수출 시장 개척단 출동

UAE 등 중동 주요 바이어와 3500만불 규모 상담 진행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10월22일 18시24분  
지난 20일부터 UAE를 방문해 구매상담회를 개최하고 있는 한수원 해외시장개척단이 UAE 관계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은 20일부터 25일까지 원전 기자재 중소기업의 해외 수출지원을 위해 협력사와 함께 공동 시장개척단을 구성해 UAE를 방문, 구매상담회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한수원 주도로 설립한 원전 기자재 해외수출 전담법인인 KNP와 함께 기획한 이번 해외시장개척단에는 원전 기자재 공급사와 ‘한수원 동반성장협의회’ 회원사, 여성기업 등 30개 사가 참여했다.

해외시장개척단은 UAE 현지에서 사우디전력청, UAE원전운영사 등 중동지역 주요 바이어와의 일대일 구매상담회 개최 및 공급자 등록 세미나 참여 등을 통해 약 3500만 불 규모의 수출 상담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한국형 원전을 건설중인 바라카 현장 방문 및 두바이 수자원에너지환경박람회 참관 등을 통해 중동지역에서의 새로운 시장을 확인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주 한전이 수출 관련 업계와 사우디에서 원전사업 수주활동을 한 데 이어 이번에 한수원이 UAE에서 중소기업 중심으로 기자재와 부품 수출상담에 나서는 등 한국 원전 산업의 우수함을 중동에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시장개척단을 직접 이끈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국내 중소기업의 성장을 위해서는 해외 판로 개척을 돕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이번 UAE 시장개척단을 시작으로 오는 11월에는 러시아, 내년에는 터키, 스페인, 이탈리아 등에도 시장개척단을 파견해 협력사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