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산 '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거점센터' 준공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11월13일 19시45분  
‘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거점센터’가 경산시 진량읍 신제리 신축현장에서 개최됐다.경산시.
경산시가 미래자동차산업을 선도하기 위해 (재)경북IT융합산업기술원을 주관기관으로 시행한 ‘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거점센터’ 준공식을 가졌다.

13일 오후 2시 경산시 진량읍 신제리 554번지 신축현장에서 진행된 준공식은 최영조 경산시장, 강수명 경산시의회 의장, 배한철 경북도의회 부의장, 시의원을 비롯, 지역 기관단체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거점센터’는 총사업비 370억 원(국비 180, 지방비 190)을 투입, 부지 6391㎡, 건축연면적 2622㎡ 지하1층, 지상3층 규모로 조성됐다.
차세대 차량융합부품거점센터 준공식에 참석한 최영조 경산시장 등 내빈들이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경산시.
센터는 현재 진행중인 ‘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기반조성사업’의 거점센터로 차량융합부품 4대 핵심기술인 전장(SW, HW), 소재(경량화, 감성)분야 기술지원 및 평가·인증 지원 기반장비를 구축해 관련기업에 대한 원스톱 지원체계를 마련, 기업 경쟁력을 한층 강화하게 됐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경상북도와 경산시의 지원으로 제작된 스마트 자율주행차량 퍼포먼스와 참석자를 대상으로 한 초소형 전기차 체험행사를 실시, 전기자동차의 대중화를 위한 시민들의 인식을 전환하는 계기를 부여하기도 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이 사업을 주관한 (재)경북IT융합산업기술원을 비롯한 한국생산기술연구원, 경북테크노파크 등 연구기관이 서로 협력해 기업이 필요로 하는 신기술 개발 지원으로 기업이 투자를 확대하고 신규고용 창출로 이어져 지역경제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