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천 최환석·이기임 부부, 다섯째 출산 경사

"출산 포기하는 가정에 희망 주었으면"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9년02월11일 18시51분  
▲ 최환석 씨가 다섯째 딸을 안고 기뻐하고 있다. 김천시
김천시 삼락동에 거주하는 최환석(45)·이기임(43.여) 부부가 최근 다섯째를 출산했다.

경북교육청 장학사인 최 씨와 금릉초등학교 교사인 이 씨 부부는 지난 2일 다섯째 딸을 출산하고 최근 동 주민센터에 출생신고를 마쳤다.

부부는 첫째 딸부터 막내딸까지 모두 2남 3녀로 명절 전 다섯째가 태어나 온 가족이 잔치 분위기라며 기뻐했다.

최 씨는 “아이들을 키우는 일이 때론 힘들 때도 있지만, 한편으로는 세상을 살아가는 힘의 원천인 것 같다”며 “우리 가정의 사례가 출산을 포기하고 있는 다른 가정에 작은 희망이라도 주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홍연 대신동장은 “출산을 계획 중인 다른 가정에 좋은 본보기가 되고 인구증가시책에도 이바지해 고마울 따름이다”고 축하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