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주시, 올해 상반기 예산 4286억원 '신속 집행'

지역경제 활성화·일자리 창출 사업 중점 추진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등록일 2019년02월12일 17시09분  
경주시는 12일 알천홀에서 예산 신속집행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키 위해 ‘신속집행 추진 보고회’를 가졌다. 사진은 경주시청사 전경
경주시가 예산 신속집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신속집행 추진 보고회’를 개최했다.

경주시는 12일 시청 알천홀에서 관계공무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속집행 추진 보고회’를 갖고, 올해 신속집행 대상액 7395억 원 중 4286억 원을 상반기 집행목표로 설정했다.

이날 상반기 고용상황 및 거시경제 불안요인 등에 적극 대응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개최한 보고회에서는 집행현황과 향후계획, 집행상 문제 사업에 대한 대응방안을 모색하는 등 신속집행을 위한 결의를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신속집행 대상은 인건비 등 급여성경비와 사무관리비 등 균분집행이 필요한 경비 등을 제외한 시설비·용역비·자산취득비·민간경상사업보조 등 실물경제에 파급효과가 큰 예산을 중심으로 2월말 동절기 공사 중지 해제에 맞춰 본격적으로 신속집행을 추진키로 했다.

이와 함께 부시장을 단장으로 총괄반, 집행 및 자금지원반, 일자리추진반 등 신속집행추진반을 구성해, 주요사업에 대한 사업부서와 지원부서간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추진상황을 수시점검 할 계획이다

시는 일자리사업과 SOC사업에 대해 중점 추진하고, 지난해 토지보상, 문화재 발굴, 사전절차이행 등으로 문제가 있었던 사업들에 대해 상반기내 문제점을 해결, 연내 집행이 가능토록 할 방침이다.

또한 서민경제의 선순환을 위해 모든 공직자들이 사명감을 가지고 지방재정 신속집행을 추진해나가기로 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