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국서 가장 비싼 땅은 명동 네이처리퍼블릭

연합 kb@kyongbuk.com 등록일 2019년02월12일 21시20분  
국토교통부가 12일 전국 표준지 공시지가 상승률을 공개했다. 올해 1월 1일 기준으로 전국 표준지 50만 필지의 공시지가가 1년 전에 비해 9.42%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 전국 표준지 중 가장 비싼 곳은 서울 중구 명동8길에 위치한 화장품 전문점 네이처리퍼블릭 부지로 1억8천300만원/㎡로 평가됐다. 이곳은 2004년 이후 16년째 최고 비싼 표준지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사진은 이날 오전 명동 네이처리퍼블릭. 연합

국토교통부가 12일 전국 표준지 공시지가 상승률을 공개했다. 올해 1월 1일 기준으로 전국 표준지 50만 필지의 공시지가가 1년 전에 비해 9.42%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


전국 표준지 중 가장 비싼 곳은 서울 중구 명동8길에 위치한 화장품 전문점 네이처리퍼블릭 부지로 1억8천300만원/㎡로 평가됐다. 이곳은 2004년 이후 16년째 최고 비싼 표준지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사진은 이날 오전 명동 네이처리퍼블릭.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