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선관위, '도지사 홍보 발언' 영천시장 경고

양승복기자 yang@kyongbuk.co.kr 등록일 2014년03월24일 22시12분  

경북도선거관리위원회는 지방선거를 앞두고 경북도지사 업적을 홍보하는 발언을 한 김영석 영천시장을 24일 서면경고했다.

선관위에 따르면 김 시장은 지난 12일부터 18일까지 면민 윷놀이대회, 각종 단체 모임 등에 참석해 "경북도지사님이 23개 시·군 중에 우리시를 가장 사랑한다. 경마공원 진입로 300억원을 주셨다"며 참석자들에게 박수를 유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시장은 지난해 11, 12월에도 각종 행사장에서 비슷한 일을 저질러 선관위로부터 공직선거법 준수촉구 조치를 받았다.

경북선관위 관계자는 "예비후보자로 등록하지 않은 현직 자치단체장들이 각종 행사장에서 자신이나 다른 단체장을 노골적으로 홍보하는 일이 늘고 있어 단속을 강화하고, 적발시 증거자료 채집 등을 통해 고발 등 엄정한 조치를 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