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우수 신입생 유치 장학 혜택 강화

김윤섭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4년12월07일 21시23분  

'학생이 행복한 대학' 만들기 박차 '가'·'나'·'다'군 총 1천967명 선발

19일~24일 인터넷 원서 접수 신입생 1천명에 수업료 반액 장학금 대구·경북 대학 중 취업률 1위 달성도

'학생이 행복한 대학' 대구대학교(총장 홍덕률)가 2015학년도 정시모집으로 총 1천967명(정원내 1천937명, 정원외 30명)을 선발한다. 원서는 12월 19일부터 24일 오후 6시까지 인터넷(uwayapply.com, www.daegu.ac.kr)을 통해 접수한다.

대구대학교 전경.

올해 대구대는 지구과학교육전공(과학교육학부)을 신설하고, 기존 인문사회계열과 자연공학계열의 자율전공학부를 통합해 창조융합학부로 변경했다. 창조융합학부 입학생들은 인문사회와 자연과학·공학 구분 없이 입학 후 1년 동안 학과(전공) 탐색 과정을 거친 후 2학년 때 희망하는 학과(전공)을 선택할 수 있다.

모집 군별로 살펴보면, '가'군 977명(정원내 962명, 정원외 15명), '나'군 882명(정원내 867명, 정원외 15명), '다'군 108명이다. 모집 군간 복수지원 및 교차지원이 가능하다. '가'·'나'·'다'군의 일반전형은 수능 100%로 선발하며, '나'·'다'군의 예체능전형은 학과에 따라 실기와 수능 비중이 달리 적용된다. 또한, '가'·'나'군의 특별전형(농어촌학생, 특성화 고교졸업자,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은 수능 100%를 반영한다.

수능성적은 표준점수를 기준으로 인문사회계열은 국어(30%), 수학(20%), 영어(30%), 탐구(20%)을 반영하고, 자연과학·공학계열은 국어(20%), 수학(30%), 영어(30%), 탐구(20%)을 반영한다. 자연과학·공학계열은 수학 B형과 과학탐구에 5%의 가산점이 부여된다. 예체능계열은 국어(40%), 수학·영어(택1, 30%), 탐구(30%)를 반영한다.

대구대는 우수 신입생 유치를 위해 장학 혜택을 대폭 강화했다. 모집시기 및 모집단위별 입학성적이 상위 20% 이내(약 1천명) 신입생에게 '입학성적우수장학금'으로 1년간 수업료의 반액을 장학금으로 지급한다.

'글로벌리더 장학금'은 공인외국어 성적이 우수한 신입생에게는 입학금 감면 및 8학기 수업료 반액의 혜택을 제공한다. 대구대 대표적 장학제도인 'DU리더스장학금'은 S·A등급에 따라 대학등록금과 학비보조금, 특별 교육프로그램, 기숙사비, 해외어학연수 경비, 학교시설 무료 이용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하고 있다.

대구대는 최근 교육부가 주관한 대학 특성화 사업(CK사업)에 선정돼 △과학적 소양과 국제적 감각을 갖춘 장애교육 전문 인력 △지역 산업체와 연계한 뿌리산업 기술 인력 △빅데이터, 에너지·신소재, 나노·바이오 융·복합 인력 △언어적·문화적 역량을 갖춘 동아시아 서비스경영 전문 융합 인력 양성에 나선다. 화학·응용화학과는 올해 10월에 교육부 선정 특성화 우수학과로 선정되기도 했다.

올해 8월 교육부에서 발표한 대학 취업률 발표('가'그룹, 졸업생 3천명 이상)에서 대구대는 취업률 52.2%를 기록해 대구·경북지역 대학 중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최근 3년간(2012~2014) 대구·경북지역 대학 취업률 1위를 지켰다. 또한, 대구대 사범대학은 지난해 국·공립 교원 임용시험에서 전국에서 가장 많은 223명의 합격자를 배출한데 이어 올해도 183명의 합격자를 배출해 전국 최상위권을 기록했다.

지역 속 글로벌 캠퍼스로 명성이 높은 대구대는 28개국 196개 대학과 자매결연을 맺고 세계 곳곳으로 교환학생, 장·단기 해외 외국어연수, 복수학위, 현지학기제, 해외현장실습생 등을 파견하고 있으며, 콩고민주공화국을 비롯해 20여개 국가에서 온 600여명 이상의 외국인 학생들과 함께 공부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