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식목철 나무시장 '활짝'

경북일보 등록일 2014년03월20일 21시04분  


식목철을 맞아 전국 최대 묘목산지인 충북 옥천군 이원면에 나무시장이 활짝 열렸다.

전국 묘목 유통량의 70%를 공급하는 이 지역은 500여 농가가 해마다 1천500만그루의 유실수와 조경수를 생산·판매한다.

지난해 겨울 한파 후유증 등으로 올해는 유실수를 중심으로 묘목 값이 크게 올랐다.

㈔이원묘목영농조합의 김덕규(67) 대표는 "복숭아, 감, 매실 등 동해(凍害)가 컸던 품종의 묘목은 30%가량 값이 뛰었다"고 말했다. 연합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