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모든 임산부에 출산비용 50만원 지원

경북도 출산 지원정책 마련…한방 난임 치료사업도 추진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kr 등록일 2015년03월22일 23시30분  
'임신·출산비 50만원 받고, 엽산제·철분제는 공짜로'

경북도는 임신부터 출산까지 예비엄마들이 꼭 알아야 할 다양한 출산지원 정책을 소개했다.

우선 모든 임산부에게 고운맘 카드를 통해 50만원 내에서 임신·출산비를 지원하고, 만 18세 이하 청소년 임산부는 맘편한 카드를 통해 1회당 120만원의 범위 내에서 임신과 출산에 관련된 의료비를 지원한다.

고위험 임산부 300만원 이내 의료비 지원, 보건소 등록 임산부 엽산제 및 철분제 제공, 영양위험요인 있는 임산부를 위한 영양플러스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난임부부를 위해 체외수정·인공수정 시술비를 지원하며, 올해 시범사업으로 경북도 한의사회와 협약해 한약제 및 침구 등을 지원하는 자연친화적인 한방 난임 치료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출산 후에는 건강관리사가 출산가정을 방문해 산모의 영양관리, 산후체조, 신생아 돌보기 보조 등을 제공하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한의사회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산후조리용 한약 할인 지원사업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박의식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앞으로 저출산 극복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발굴, 추진해 결혼, 출산, 육아가 행복한 경북도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