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리비아 해안서 난민선 전복 "600~700명 사망 추정"

연합 kb@kyongbuk.co.kr 등록일 2015년04월19일 21시27분  
난민 700여명을 태우고 리비아를 떠난 어선 한 척이 지중해에서 전복돼 대규모 인명 피해가 예상된다.

아랍권 위성방송 알자지라와 미국 CNN 방송은 18일(현지시간) 밤 발생한 난민선 전복 사고로 600~700명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19일 보도했다.

이번 사고는 이탈리아령 섬인 람페두사에서 남쪽으로 약 193km, 리비아 해안에서 북쪽으로 약 27km 떨어진 지점에서 일어났다.

지중해 섬나라 몰타의 '몰타타임스'는 지금까지 배에 탄 난민 가운데 28명만이 구조됐으며 나머지는 익사한 것으로 우려된다고 보도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