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라 천년수도의 알짜 매력 공개합니다"

실크로드 '경주시 문화의 날' 단막극·뮤지컬 등 행사 다채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kr 등록일 2015년09월01일 21시55분  
▲ 1일 경주엑스포 백결공연장에서는 '경주시 문화의 날'을 맞아 축하공연으로 '헌강왕 10년 최치원 당에서 돌아오다'를 주제로 한 단막극 공연이 펼쳐졌다.
'실크로드 경주 2015' 개막 12일째인 1일 경주시민이 함께하는 '경주시 문화의 날' 행사가 열렸다.

경주엑스포 백결공연장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최양식 시장, 권영길 시의회 의장, 국회의원, 시도의원, 이동우 엑스포사무총장, 경주문화원장, 경주예총회장과 1천200명의 경주시민들이 참여했다.

또 이웃도시 포항시에서도 이재춘 부시장이 참석해 경주시 문화의 날을 축하했다.

'경주시 문화의 날' 행사는 기념행사와 함께 국악과 재즈의 만남을 선보이는 '신 아리랑', 최치원 선생을 주제로 신라처용무보존회의 '헌강왕 10년 최치원이 당에서 돌아오다'를 주제로 한 단막극 공연 등이 펼쳐져 시민들의 관심을 끌었다.

무대에서는 대북 등을 활용한 모듬북과 지전춤, 쌍검대무, 처용무, 깃발춤 등 신라의 문화를 현대에 적용시킨 무대가 펼쳐졌다.

특히 포항시 교류 무대로 펼쳐진 오페라 뮤지컬을 통해서는 경매 정선이 포항에서 현감으로 재직 시 내연산의 멋진 풍광을 아리아로 노래하는 무대가 열려 박수를 받았다.

시는 문화의 날을 맞아 백결공연장 외부와 행사장 일대에 시민들이 다양한 문화체험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움직이는 동상을 곳곳에 설치해 인증샷 사진 이벤트를 펼쳐 시민들의 인기를 끌었다.

또한 장식용 처용탈 만들기 체험 부스를 설치해 관람객들에게 즐길거리를 제공했다.

최양식 시장은 "경주시 문화의 날을 통해 시민과 문화를 매개체로 소통·화합하는 자리를 만들 수 있어 기쁘다"며 "59일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없는 실크로드 문화 탐험인 만큼 실크로드 경주 2015에 시민과 관광객들의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실크로드 경주 2015' 행사에서는 매일 전국 시도, 시군 문화의 날을 열어 각지에서 온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