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미대-삼성重 협력사 6곳 고용예약 협약 체결

매년 학생 20명 취업 보장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2월28일 21시23분  
▲ 구미대학교는 지난 26일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협력사 6개 기업과 취업을 보장하는 고용예약형 산학협약을 체결했다.
구미대 학생 20명이 삼성중공업 협력업체에 매년 취업한다.

구미대(총장 정창주)는 지난 26일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협력사 6개 기업과 취업을 보장하는 고용예약형 산학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기업은 ㈜티엠솔루션, 거명산업, 대로ENG, 대호기업, 도원기업, 청경산업 등이다.

이들은 군 복무를 마친 관련학과 2학년 재학생 20명을 선발해 3월에 '공정품질관리 과정 고용예약 특별반'을 개설한다.

선발된 학생들은 6월까지 4개월간 조선현장 실무영어, 비즈니스 협상커뮤니케이션 등의 직무기초와 품질경영실무, 생산계획 및 통제(공정관리) 등 직무심화 교육을 받는다. 이어 7~8월에는 삼성중공업 기술연수원에서 현장실무 심화교육을 받고 2학기인 9월부터는 현장실습학기제를 적용해 협력사의 교육 후 소정의 절차를 거쳐 곧바로 취업하게 된다.

협약은 5년간 유효하며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계속된다. 협약 기업들의 임금과 상여금, 복리후생 등은 대기업 수준으로 알려졌다.

김수복 협력사 협의회장은 "학생들이 조선분야에 세계적 기술전문 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배장근 구미대 산학협력단장은 "삼성중공업 협력업체들의 역량과 기술력은 세계 최고의 수준으로 직무교육의 효율성을 제고해 협력업체와의 고용예약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용예약 프리잡(Pre-Job) 프로그램'은 교육부가 주관하는 산학협력선도전문대학(LINC)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구미대가 2012년부터 독자적으로 개발한 프로그램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