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 서구 윤두현, 막판 민심잡기 나서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3월06일 21시52분  
윤두현 대구 서구 새누리당 예비후보는 지난 주말 비가오는 가운데도 비산동, 평리동, 내당동 등 여러 지역의 다양한 주민을 만나며 막판 민심잡기에 나섰다.

지난 5일 선거사무실을 방문한 비산2,3동 노래교실 회원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윤 후보는 "서대구 문화회관의 운동장 인조잔디 작업과 공연장·산책길 조성 등 시설현대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고 밤거리에서 만난 여러 어르신과의 대화에서는 "각 서구 관내 20여 경로당에 복지시설이 너무 부족하다"며 실버건강을 위한 체육시설 설치 및 순회 노인체육지도사 운영 등의 실버 건강을 챙기는 정책개발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또, 6일에는 새벽 산행을 준비하는 산악회 회원들과 인사를 나누고 달성공원 번개시장 앞에서 아침인사를 하면서 하루를 시작했다.

윤 예비후보는 "아이와 어르신, 여성이 살기 편안한 서구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동 기자

    • 이기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