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 풍력발전 철탑 근로자 추락 2명 사망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4월08일 16시28분  

PYH2016040818650005300.jpg
▲ 8일 오후 대구시 달성군 가창면 최정산 정상부근에서 풍력발전용 철탑이 한쪽으로 기울면서 박모(59)씨와 김모(56)씨가 70m 아래로 떨어져 그 자리서 숨졌다. 대구지방경찰청
8일 오후 2시 23분께 대구시 달성군 가창면 최정산 정상부근에서 풍력 발전용 철탑을 설치하던 박모(59)씨와 김모(56)씨가 70m 아래로 떨어져 그 자리서 숨졌다.

이번 사고는 한 풍력 발전 회사에서 풍속을 측정하는 철탑을 설치하던 중 철탑이 한쪽으로 기울면서 일어났다.

당시 지상에는 이들 외에도 5명이 더 있었지만 추가 피해는 없었다.

경찰은 최근 비가 자주 내리면서 지반이 약한 상태에서 철탑을 설치하다가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업체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목 기자

    • 김현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