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서 취객 20명 집단 난투극 벌여 경찰, 공포탄 1발 발사…12명 붙잡아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5월01일 21시42분  
대구 길거리에서 난투극을 일어나 경찰이 공포탄까지 쏘는 사건이 일어났다.

대구동부경찰서는 1일 야간에 집단으로 집단으로 주먹을 휘드른 이모씨(31)등 5명을 특수폭행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 씨 등 20여명은 이날 새벽 1시 50분께 동구 한 주점 앞에서 시비가 붙어 서로 욕설하고 패싸움을 벌였다.

신고를 받은 경찰이 출동했지만 상황이 진정되지 않자 경찰은 공포탄 1발을 발사했다. 공포탄 발사에도 불구, 집단 폭행이 이어지자 경찰은 동부경찰서와 지구대 경찰 지원을 받아 현장에 있던 12명을 붙잡았다.

경찰은 실내에서 담배를 피는 것에 격분해 폭행이 일어났고 이 과정에서 다른 테이블까지 영향을 미쳐 사건이 커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원인을 조사중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목 기자

    • 김현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