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일희 계명대 총장 연임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6월19일 22시09분  
신일희(사진) 현 계명대 총장이 앞으로 4년 더 계명대를 이끌어 간다.

학교법인 계명대는 지난 17일 본관 회의실에서 총장후보추천위원회에서 추천한 후보 3명 중 차기 총장 선임을 위한 이사회를 열었다.

최종 총장 후보 3인은 신일희 현 총장, 김용일 학생부총장, 신진기 경영부총장으로 확인됐다.

이사회는 차기 총장으로 신일희 현 총장을 결정했으며 신 총장은 오는 2020년 7월까지 총장직을 수해한다.

입학자원감소에 따른 대학 구조개혁, 정원감축 등 이사회는 대내외 대학환경이 위기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강력한 리더십·경험·경륜을 가진 사람이 필요하다고 신 총장 연임 이유를 밝혔다.

또한 성서캠퍼스에 들어서는 새 동산의료원 건립 및 이전의 차질 없는 진행과 2018년 완공 이후 정상 운영 등을 내세워 신 총장을 설득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일희 총장은 9·10대 총장을 연임하면서 약학대학 유치, 대형 국책사업, ACE사업, 창업선도대학, LINC사업, 교육역량강화사업, CORE사업 선정 등의 성과를 올렸다.

2018년 준공을 앞두고 있는 새 동산의료원 건립과 대학 구조조정 등을 강력한 리더십을 바탕으로 차질 없이 추진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목 기자

    • 김현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