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호산대, 청소년 스마트폰 중독 예방교육 앞장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8월17일 16시46분  
스마트폰 중독 예방교육 강사 양성과정 수료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호산대 제공.
호산대학(총장 박소경)이 최근 미래창조과학부 산하기관인 한국정보화진흥원으로부터 스마트폰 중독 예방교육 전문강사 양성기관으로 선정됐다.

미래창조과학부가 지난 해 4월에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청소년 10명 중 3명이스마트폰 중독 위험군에 속하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아동·청소년들의 SNS 중독, 유해콘텐츠 노출 등과 같은 문제점들도 지적돼 왔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호산대 평생직업교육대학(본부장 김재현)은 한국정보화진흥원의 위탁을 받아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스마트폰 중독 예방교육을 위한 전문강사 양성교육을 실시했다.

김재현 호산대 평생직업교육대학 본부장은 “스마트폰은 컴퓨터에 비해 쉽게 접근할 수 있어 중독성이 강하다“면서 ”이는 개인의 건강 뿐만 아니라 대인관계에도 문제를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이번 전문강사 양성을 통해 청소년들의 스마트폰 중독예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 본부장은 또 “지역 내 각급학교나 각 지자체의 요청이 있을 경우 스마트폰 중독 예방 교육을 위한 전문 강사를 파견 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