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취업률 전국 1위’ 구미대, 장학금도 전국 1위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8월31일 17시53분  
구미대학교
‘취업률 전국 1위’로 잘 알려진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가 장학금에서도 전문대학 전국 1위를 차지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31일 대학 정보공시 공식사이트인 대학알리미 발표에 따르면 구미대가 지난해 지급한 학생 1인당 연평균 장학금은 403만8천 원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국 137개 전문대학 중 장학금 지급액이 1위(재학생 500명 이하 특수분야 대학 및 폐교 대학 제외)에 해당하는 수치다. 이로써 구미대는 실질적인 반값등록금을 2012년부터 4년 연속 이어가게 됐다.

403만 원의 장학금은 연평균 등록금의 71.3%에 해당하는 높은 수치로 학생들의 실질적인 등록금 부담률은 28.7%인 셈이다.

장학금 수혜율도 90%를 상회 해 10명 중 9명이 장학 혜택을 받았다.

장학금의 등록금 대비 비율은 2012년부터 53%, 55%, 66%, 71%로 매년 눈에 띄게 높아지고 있는 것도 주목할 만하다.

2009년부터 올해까지 8년간이나 구미대의 학과별 등록금이 동결 또는 소폭 인하된 것과는 대비되는 대목이다.

구미대 장학금 지급률이 해마다 높아지는 것은 교내 장학금을 비롯해 다양한 교외 장학금의 확대도 있지만, 주요 국고장학금을 많이 증가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손기수 학생복지처장은 “장학제도의 꾸준한 확충 외에도 교육부와 정부가 주관하는 주요 재정지원 사업에 대부분 선정된 대학의 뛰어난 교육역량도 큰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구미대는 교육부 발표기준으로 2010년부터 5년 연속 취업률 전국 1위(전문대학 ‘가, 나’ 그룹별)를 이어가고 있다.

5년간 평균 85.3%의 높은 취업률로 졸업생 10명 중 8명 이상이 취업에 성공해 취업특성화대학으로 전국적인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