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진전문대학, 공군부사관학군단 2기 입단식 가져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9월01일 18시21분  
영진전문대 공군부사관학군단 2기 입단식이 1일 열렸다.
입단식 후 부사관 후보생들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영진전문대학가 공군부사관학군단 2기 입단식을 열었다.

영진전문대는 전국 전문대학 최초이자 유일하게 공군 부사관학군단(RNTC)을 지난해 창설했다.

창설 1주년을 맞아 제2기 RNTC 입단식이 1일 글로벌캠퍼스 국제세미나실에서 진행됐다.

이날 입단식은 최재영 총장과 보직 교수, 학부모, 학군후보생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학군단후보생으로 선발된 남학생 30명, 여학생 3명의 선서에 이어 최재영 총장의 기념사 등이 이어졌다.

영진전문대학 공군 부사관학군단은 영공방위에 주축으로 활약할 공군 정비부사관을 집중 육성하고 있다.

1기 부사관후보생 31명은 항공정비 전공수업과 군사 훈련에 혼신을 다 하고 있으며 내년 3월 임관될 예정이다.

제2기 후보생으로 선발된 33명은 여름방학도안 공군 교육사령부에 입영해 기초군사 훈련을 전원 마쳤다.

이들은 2학기부터 학기 중 군사학과 항공정비학 등의 전공과목을 수강하며 항공산업기사 자격증 취득 및 정비 일선부대 실무경험 등을 수행한다.

최재영 총장은 “학군단이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학군단으로 우뚝 설 수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다 하겠다”며 “1기에 이어 2기로 선발된 후보생들은 최정예 정비요원으로 태어날 수 있도록 해당 교수와 학과에서 교육과 훈련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목 기자

    • 김현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