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진전문대, 전국 취업률 1위…71.7%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9월05일 18시25분  
영진전문대학이 전국 취업률 1위를 달성했다.

이는 지난달 31일 대학알리미사이트(www.academyinfo.go.kr)에 공시된 올해 2천명 이상 졸업자를 배출한 전문대학을 분석한 취업률 결과다.

이 사이트에는 국민건강보험공단의 DB(직장을 통해 건강보험을 납부하는 취업자 수)를 토대로 4년제 대학과 전문대 취업률을 공시하고 있다.

영진은 전국 전문대 중 가장 많은 3천336명의 졸업자를 배출하면서도 2천205명을 취업시켜 취업률 71.7%로 나타났다.

또, 대구경북지역 전문대학 가운데 유일하게 70%대를 넘는 취업률을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영진전문대학은 기업 현장에서 요구하는 고품격의 인재를 NCS기반의 현장맞춤형으로 양성하는 ‘기업맞춤형 주문식교육’을 창안하고 이를 20여 년간 실시하는 항심(恒心)의 정신을 발휘해 이와 같은 위업을 달성했다.

올해 삼성, LG, 현대, SK, 신세계 등 국내 대기업에 424명을 취업시켰으며 세계 일류 기업인 라쿠텐, 호야, 에미레이츠항공 등 해외기업에도 108명이 진출했다.

고품격 인재에 대한 기업에서의 인재채용이 매년 지속되면서 영진은 최근 5년간 대기업과 해외에 3천383명을 취업시켰다.

최재영 총장은 “기업체와 손을 잡고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산업현장 출신 교수채용과 함께, 재학생들이 자율적으로 학습하는 분위기를 조성하면서 이 같은 성적을 얻었다”며 “주문식교육 초심을 잃지 않으며 성심을 다해 국가와 사회에 이바지할 수 있는 인재를 배출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동 기자

    • 이기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