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도·달성군 합동 중국 관광사업 설명회 개최

김경곤 기자 ggkim@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9월28일 18시11분  
청도군(군수 이승율)과 달성군(군수 김문오)은 27일과 28일 양일간 중국 산동성 일조시에서 관광사업 설명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역생활권 선도사업으로 추진 중인 ‘신의 물방울 사업’의 목적으로 시행되는 이번 관광사업 설명회는 산동성 일조시의 관공서와 공기업, 관광사업자 및 기업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해 성공적인 설명회가 됐다.

산동성의 유력 언론사들이 대거 참여해 취재 경쟁을 펼친 가운데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시행되는 이번 사업설명회에서는 올해 조성된 일조시 국제공항을 통한 중국 전세기의 대구공항 유치와 중화권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달성군의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촬영지 및 청도군의 소싸움축제에 초점을 맞추어 진행됐다.

이미 지난 6월 14일 청도군과 달성군이 함께 추진한 중국 일조시 1만 명 한국관광 선포식을 실시한 일조시는 이미 실무진에서 대구공항 전세기사업을 심도 있게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일조시에서 2회째 시행되고 있는 관광사업설명회에 참석한 관계자들은 여전히 한류에 관심이 많았으며 청도군의 특색있는 관광지를 소개하고 중화권 관광객들이 지역을 찾아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