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할매할배의 날’ 드라마 ‘마이 올드 프랜드’ 크랭크인

경북도 기획…인기 걸그룹 AOA 유나 주연·11월 중순 네이버 TV캐스트 통해 방영 예정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등록일 2016년10월10일 18시02분  
경북도가 기획하고 경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과 ㈜디지털에볼루션이 제작하는 웹드라마 ‘마이 올드 프랜드’가 11일 크랭크인 했다.

‘마이 올드 프렌드’는 경북도에서 의욕적으로 실시하고 있는‘할매할배의 날’을 드라마화한 작품이다.

안동을 배경으로 서로 다른 개성과 문제를 가지고 있는 할아버지와 손녀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핵가족과 바쁜 일상 속에서 이질감으로 차있던 격대간이 함께 있으면서 소통과 정을 나누고 가족공동체를 회복한다는 내용이다.

영화 ‘나와 함께 블루스를’의 이한종 감독이 연출을 맡았으며, 할아버지 ‘창배’역에는 배우 문창길이, 손녀 ‘은재’역에는 아이돌 그룹 AOA의 유나가 캐스팅돼 촬영에 들어갔다.

AOA 유나는 “좋은 드라마에 캐스팅돼 좋은 감독님과 연기자들, 스태프들과 함께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부족하지만 손녀의 위치에서 다양한 감정들을 잘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한 만큼 많은 관심과 시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한종 감독은 “이 드라마는 학교 일진의 협박에 시달리고 있는 은재가 돈을 마련하기 위해 할아버지가 있는 안동으로 내려가면서 겪는 일을 그린 드라마로 서로 다른 개성과 문제를 가지고 있는 할아버지와 손녀가 함께하는 주말을 따스하고 유머스럽게 표현한 작품”이라며, “이번 드라마를 통해 최종적으로는 경상북도의 캠페인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웹드라마 ‘마이 올드 프렌드’는 오는 11월 중순 5부작에 걸쳐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종명 기자

    • 오종명 기자
  • 안동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