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시의회, 청소년 지방자치학교 체험의 장 마련

- 어린이 모의의회 체험...주민참여 의식 높여 대의민주주의 발전 기대 -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등록일 2016년10월30일 17시45분  
포항시의회가 지역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한 ‘2016년도 청소년 지방자치학교 어린이 모의의회 체험’의 장을 마련, 지방자치와 풀뿌리 민주주의를 직접 느낄 수 있는 장이 되고 있다.

포항시와 포항시의회(의장 문명호)가 주최하고, 포항시의정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포항교육지원청의 후원을 받아 지난 29일부터 오는 11월 19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마련된다.

지역내 초등 5~6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어린이 모의의회체험은 매 기수별 40명씩 4기에 걸쳐 이뤄진다.

이번 모의의회체험은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에게 토론과 표결을 통한 결론 도출과정 등을 체험함으로써 진정한 민주주의의 가치와 자율적 인간상을 정립하고 나아가 차세대 지도자로서의 역량을 배양하는 데 보탬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체험교육은 의정회에서 지방자치에 대한 기본 이론을 공부한 후 포항시의회 본회의장에서 개회식을 비롯한 본회의 진행 전반을 체험하게 된다.

지난 29일 열린 1기 모의의회에서는 오천구정초 6학년 이광재 학생이 의장이 돼 ‘교내에 CCTV를 설치합시다’, ‘버스에 어린이 손잡이를 설치합시다’ 등의 의안을 함께 다뤄보기도 했다.

또한 이동초 6학년 정수진 학생은 ‘낡고 훼손된 책걸상과 사물함 등 학교시설물을 교체해 줄 것’에 대해, 남부초 6학년 이다민 학생은 ‘학교 건물은 두 개인데 엘리베이터가 한 건물에만 설치돼 있어 장애학생이 많은 불편을 겪고 있다’며 추가 설치를 요청하는 내용을 담은 5분자유발언도 펼쳤다.

시의회는 자라나는 어린이들이 대의민주주의를 직접 체험해 봄으로써 지방자치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주민참여 의식을 높여 풀뿌리 민주주의의의 발전을 기대할 수 있기에 이번 교육을 매우 환영한다고 밝혔다.

문명호 포항시의회 의장은 “이번 체험 교실을 통해 많은 것을 보고 배워가길 바라며, 앞으로 우리나라 민주주의 발전을 이끌어갈 훌륭한 주역으로 자라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경제부장 겸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