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DGB대구은행, 경기도 2호 점포…화성지점 개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등록일 2016년11월14일 21시05분  
DGB금융그룹은 14일 화성시 황성태 부시장(오른쪽 두번째)을 비롯해 화성시의회 이홍근 부의장(〃 첫번째) 등 지역 인사와 박인규 은행장(〃세번째)을 비롯한 DGB금융그룹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화성지점 개점행사를 가졌다.
DGB금융그룹 DGB대구은행(은행장 박인규)은 14일 화성지점(경기도 화성시 남양읍 시청로 115)의 개점행사를 가지고 경기도권 내에서 확장된 영업을 실시한다.

이날 행사에는 화성시 황성태 부시장(오른쪽 두번째)을 비롯해 화성시의회 이홍근 부의장(〃 첫번째) 등 지역 인사와 박인규 은행장(〃세번째)을 비롯한 DGB금융그룹 관계자들이 참석해 화성지점 1호 고객통장 전달, 아이M뱅크 화성 모바일지점 오픈행사, 사랑의 쌀 전달식 등의 내부 행사를 진행했다.

DGB대구은행은 지난해 개점한 DGB대구은행의 경기도 1호 점포인 안산 반월공단지점에 이은 두번째 점포로, DGB대구은행은 서울 3곳을 비롯해 총 5곳의 수도권 점포를 운영하며 광역권 영업기반 확장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화성시는 도내에서 가장 많은 8천여개의 공장이 등록되어 있는 기업 고객이 풍부한 지역으로, 안산-시흥-화성을 잇는 서해안 산업벨트의 핵심지다. DGB대구은행은 강점인 중소기업 금융에 집중해 개점 초반 대구·경북 연고기업과 거래처 등을 대상으로 점차 영업을 확대해 간다는 방침이다.

DGB대구은행의 경기도 진출로 연평균 4만명 이상 경기도로 전입하고 있는 대구·경북 출향 고객들의 금융 편의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되는 가운데, 개점 초기에는 고객 밀착형 영업 기반 구축에 집중할 예정이다.

박인규 은행장은 “안산-화성을 잇는 ‘DGB 서해안 금융벨트’의 구축으로 100년은행을 위한 새로운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말하면서 “차별화된 상품과 영업력으로 탄탄히 자리매김해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과 지역민들에게 최선의 금융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무환 기자

    • 박무환 기자
  • 대구본부장, 대구시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