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경 '진폐증' 팔순 전직 광부, 보상연금 아껴 이웃돕기 성금

정승훈 기자 route7@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1월11일 17시54분  
진폐증을 앓고 있는 팔순의 전직 광부가 보상연금을 아껴 마련한 50만원을 이웃돕기 성금으로 내놓았다.

문경 제일병원 산재병동에 입원 중인 임정식(80) 씨는 11일 점촌1동 주민센터 관계자에게 5만원권 10장이 든 봉투를 건넸다.

지난 2011년 진폐장해 1등급 판정을 받은 임씨가 매달 지원받는 보상연금을 아껴 마련한 것이다.

고향인 충북 괴산에서 24살 때 문경으로 옮겨 광부로 일한 그는 진폐장해 판정을 받은 이후 지금까지 치료를 받고 있다.

진폐증은 미세먼지나 분진 등을 장기간 흡입한 사람의 폐에 시커먼 먼지가 쌓여 잦은 호흡 곤란과 가슴 통증을 유발하는 불치병이다.

임 씨는임 씨는 “내가 얼마나 살런지 모르겠지만 어려운 처지의 이웃에게 약값이라도 보태고 싶다”며 “무일푼인 나를 가족처럼 따뜻하게 반겨줬던 광업소 사람들과 문경 사람들에 대한 고마움은 잊을 수 없었는데, 작게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승훈 기자

    • 정승훈 기자
  • 행정사회부 기자입니다. 포항 남구지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교통, 의료, 날씨, 사회단체도 맡고 있습니다.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