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설 연휴 제주·일본 하늘길 인기 '최고'

배준수 기자 baepro@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1월11일 19시12분  
나흘간의 연휴가 있는 올해 설 명절에는 제주와 일본 하늘길 노선이 가장 인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애경그룹 계열의 저비용 항공사인 제주항공이 설 연휴 항공편 예약 현황을 분석한 결과에서다.

설 연휴 하루 전인 26일부터 28일 기간 동안 인천을 출발하고, 29일부터 연휴 하루 뒤인 31일 기간 동안 돌아오는 일본, 중국, 대양주, 동남아 등 20개 주요 도시의 예약률을 분석한 결과, 도쿄와 오사카 등 일본 6개 도시로 떠나는 항공편 예약률이 94%에 달했다. 이 가운데 오사카, 나고야는 이미 95%를 넘는 예약률을 기록했다.

괌과 사이판 등 대양주 노선 역시 일본과 비슷한 92% 수준의 예약률을 보여 인기노선임을 입증했다. 홍콩은 26일~28일 출발편은 77% 수준으로 상대적으로 예약률이 낮지만 29일~31일 귀국편 예약률이 98%에 달해 연휴기간 여행은 쉽지 않을 전망이다.

필리핀 마닐라는 60~70%대의 예약률을 기록하고 있어서 좌석여유가 있는 상황이다.

국내선의 경우 연휴 첫날인 27일 서울, 부산, 대구에서 제주로 향하는 항공편 좌석은 100% 예약을 마쳤고, 귀경이 시작되는 28일 오후부터 30일까지 제주를 출발하는 항공편 좌석도 예약이 모두 끝났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보통 사나흘의 연휴를 즐길 수 있는 명절 연휴에는 가까운 해외여행지의 인기가 높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원, 검찰청, 경찰청, 의료, 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