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미대·구미署, 외국인 범죄예방 합동순찰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1월26일 17시31분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 ‘외국인 유학생 치안 봉사대’는 지난 25일 저녁 설 연휴를 맞아 구미경찰서와 외국인 범죄예방 합동 순찰을 펼쳤다.

이날 합동 순찰대는 정창주 총장과 김한섭 구미경찰서장, 구미대 외국인유학생 25명과 대학 및 경찰서 관계자 등 40여 명으로 조직, 지역 외국인 근로자가 많이 거주하고 있는 상모동 일대를 돌며 외국인들의 무질서 행위 근절과 범죄예방 캠페인 활동을 진행했다.

이어 김한섭 서장은 타국에서 설 명절을 보내는 학생들을 격려하기 위해 선물을 전달해 주위를 훈훈하게 했다.

김 서장은 “명절 연휴를 맞아 외국인 밀집지역의 질서를 유지하는 범죄예방 활동이 치안의 내실화 및 체감안전도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합동순찰에 항상 참여하고 있는 구미대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고마움을 전한다”고 말했다.

정창주 총장은 “앞으로도 구미경찰서와 함께 외국인 범죄예방과 기초질서 지키기 캠페인에 적극 동참해 보다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들어 나가는데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또 “구미대 유학생으로서 모범적인 유학생활을 하고 있는 치안봉사대원들이 자랑스럽다”며 “지역사회의 일원이라는 자긍심을 갖고 봉사활동에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구미대 외국인 유학생 치안봉사대는 지난 2014년 3월에 발족해 매년 명절 연휴를 앞두고 외국인 밀집지역에서 범죄예방 캠페인을 펼쳐오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