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조재구 대구시의원, 도시철도채권 조례 개정 발의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2월15일 17시21분  
조재구 대구시의회 의원
대구시의회 조재구 의원(건설교통위원회)은 친환경자동차 보급 및 이용을 촉진시키기 위해 전기·하이브리드자동차 등록 시 도시철도채권 매입의무 감면 기한을 2018년 12월 31일까지 한시적으로 연장하는 ‘대구광역시 도시철도채권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을 발의했다.

개정안은 전기·하이브리드 자동차의 도시철도채권매입 감면이 ‘도시철도법시행령’에 따라 종료되면서 조례로 감면기간을 연장함으로써 리스차량(대형 하이브리드자동차)의 타시·도 이탈을 방지하고 친환경자동차의 보급 및 이용을 활성화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 개정안은 오는 22일 원안가결되면 3월 1일부터 전기·하이브리드 자동차 신규 및 이전 등록 시 200만원(이하 포함)에 해당하는 도시철도채권 매입의 의무가 2018년 12월 31까지 한시적으로 면제된다.

조재구 의원은 “이번 개정안이 시행되면 대구시에 등록할 리스차량의 역외 이탈을 막아 20억원에 해당하는 세수 손실을 방지할 수 있고, 또한 서민과 중소 기업의 자동차 등록비용 부담도 완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대구시민 한 사람이라도 혜택을 더 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이번 조례안 개정을 발의하게 되었다”고 강조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무환 기자

    • 박무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