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위군, ‘김수환 추기경 선종 8주기’ 추모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2월16일 20시29분  
김영만 군위군수를 비롯한 김영호 군위군의회 의장, 군 의원, 간부 공무원, 군위 천주교회 장희만 신부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기경의 생가를 찾아 고인을 기억하고 영원한 안식을 기원하는 추모 참배를 했다.
군위군은 16일 오전 7시 30분 군위읍 용대리 생가에서‘김수환 추기경 선종 8주기’ 추모 참배를 했다.

이날 김영만 군위군수를 비롯한 김영호 군위군의회 의장, 군 의원, 간부 공무원, 군위 천주교회 장희만 신부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기경의 생가를 찾아 고인을 기억하고 영원한 안식을 기원하는 추모 참배를 시행했다.

경북 군위군 군위읍 용대리에 있는 추기경의 생가는 추기경께서 군위 보통학교를 마치고 지금 대구가톨릭대의 전신인 성유스티노신학교에 입학할 때까지 형인 동한(가롤로)신부와 함께 어린 시절을 보낸 곳으로, 추기경께서는 생전에 가끔 이 집을 찾아와 당시를 회상하기도 했던 곳이다.

군은 김수환 추기경의 생전 철학인 ‘사랑과 나눔’ 정신을 계승하고 확산시킬 수 있는 정신문화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추기경의 생가가 남아 있는 군위읍 용대리 일원에 추모전시관, 청소년 수련시설 등을 포함한 ‘김수환 추기경 사랑과 나눔 공원’을 조성하고 있다.


김영만 군위군수를 비롯한 김영호 군위군의회 의장, 군 의원, 간부 공무원, 군위 천주교회 장희만 신부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기경의 생가를 찾아 고인을 기억하고 영원한 안식을 기원하는 추모 참배를 시행했다.
김영만 군위군수를 비롯한 김영호 군위군의회 의장, 군 의원, 간부 공무원, 군위 천주교회 장희만 신부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기경의 생가를 찾아 고인을 기억하고 영원한 안식을 기원하는 추모 참배를 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