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성조 의원, 동해안발전본부 포항 조기 이전 촉구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2월16일 20시49분  
김성조 포항시의원이 16일 경북도청에서 경북도 동해안발전본부의 조기 이전을 촉구하는 1인 시위를 가졌다.

김 의원은 “동해안발전본부 포항이전이 당초 2018년 8일에서 2019년 8월로 연기돼 경북 동남권 주민들의 불편이 더 길어질 것”이라며 ‘임시청사 조기이전’을 촉구했다.

한편 경북도 동해안발전본부는 포항경제자유구역이 조성되는 포항시 북구 흥해읍 대련리 일대 업무시설지구에 설치되며, 당초 청사 면적을 6천600㎡로 잡았다가 8천800㎡로 설계변경함에 따라 공사기간이 연장됐다.

동해안발전본부에는 경북도 수산진흥과 등 해양수산관련 6개과가 이전, 경북도청 동남권분청 역할을 맡게 된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경제부장 겸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