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대, 작업치료사 국시 100% 합격

3년 연속 전원 합격 성과 서울 세브란스병원 등 취업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3월01일 16시48분  
▲ 대구대 작업치료학과가 올해 작업치료사 국가자격시험에서 졸업생 전원이 합격했다.(실습장면).대구대 제공.
대구대 작업치료학과(학과장 이선민)가 올해 작업치료사 국가 자격시험에 전원 합격했다.

한국보건의료인 국가시험원이 최근 발표한 ‘제44회 작업치료사 국가시험’에서 대구대 작업치료학과는 졸업생 32명 전원이 시험에 통과했다.

작업치료학과는 지난 2015년 2월 첫 졸업생을 배출한 이래 3년 연속(2015~2017년) 작업치료사 국가시험에서 전원 합격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시험에는 전국 2007명의 응시자 중 1616명이 합격해 80.5%의 합격률을 보였다.

올해 시험에 합격한 졸업생들은 서울 세브란스병원, 대구 파티마병원, 부산 뇌병변복지관, 경산 장애인복지관 등 각급 병원과 복지관 등지에 취업했다.

지난 2011년 설립된 대구대 작업치료학과는 전국 유일의 재활과학 분야 단과대학인 재활과학대학에 설치돼 우수한 재활 교육 인프라와 교수진을 갖췄다.

이 학과는 국가시험 전원 합격을 목표로 국가시험 준비반을 운영하고 특강을 실시하는 등 학생들의 국가시험 준비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또 작업치료 분야 고급 인력 양성을 위해 일반대학원 석·박사과정(경산캠퍼스)과 재활과학대학원 석사과정(대구캠퍼스)을 갖추고 있으며, 미국, 캐나다 등 재활 관련 인력 수요가 많은 선진국으로의 취업 이민을 고려한 교육 과정도 운영하고 있다.

최양규 대구대 재활과학대학장은 “대구대 작업치료학과가 면허취득 및 취업률에서 두각을 나타내면서 잘 갖춰진 교육 환경과 학생들의 우수한 실력을 인정받게 됐다”며 “실력 있고 따뜻한 작업치료사를 양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