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칠곡군의회 238회 임시회 폐회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3월20일 19시26분  
칠곡군의회(의장 조기석) 제238회 임시회가 지난 16일 8일간의 의정활동을 모두 마치고 폐회했다.

지난 9일부터 열린 이번 임시회에서는 칠곡군수가 제출한 2017년도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 등 총 5건의 의안을 심사해 16일 제2차 본회의에서 의결했다.

2016회계연도 결산검사 위원으로 장재환 의원과 장세일(세무사), 박만택(전 공무원) 등 3명을 선임했다.

2017년도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은 4천736억 원으로 기정예산 4천510억 원 보다 5.0% 증가한 226억 원을 증액 편성해 수정 가결됐다.

낙동강세계평화문화 대축전 관련 예산은 총 18억 원이 요구됐으나 행사축제성 경비절감을 위해 4.7%인 8천400만 원이 삭감돼 17억1천600만 원으로 수정 가결됐다.

김학희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은 “이번 추가경정 예산안은 각 상임위원회의 예비심사 결과를 최대한 존중하면서 한정된 재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심도 있게 심사해 예산의 효율성 및 재정 건전성을 확보하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자치행정위원회(위원장 한향숙)는 ‘장애인종합복지관 신축공사 현장’을 방문했으며 산업건설위원회(위원장 이재호)는 ‘껍질째 먹는 참외 실증시험 재배현장’ 등 5개소를 방문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정 기자

    • 박태정 기자
  • 칠곡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