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시의회, 대구공항 통합이전 조속 추진 촉구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4월19일 16시15분  
대구시의회 ‘대구국제공항 통합이전 추진 특별위원회(위원장 조재구)’는 19일 “대구공항 통합 이전 사업을 조속히 추진하라”고 촉구했다.
대구시의회 대구국제공항 통합이전 추진 특별위원회(위원장 조재구)는 19일 성명을 내고 “대구공항 통합 이전 사업을 조속히 추진하라”고 촉구했다.

특위는 “대통령 탄핵이라는 혼란스러운 상황에서 정부가 정치권 눈치를 보며 항공정책에 무원칙한 접근으로 지역갈등을 조장하고 있는 행태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정부 발표대로 대구공항 통합이전사업을 힘겹게 준비하고 있다”며 “그런데 정부는 최근 김해공항 확장 예산을 당초보다 1조8천억 늘린 6조원으로 책정해 발표하고 대구 신공항은 언급조차 하지 않는 무책임한 태도를 보인다”고 주장했다.

또 “이는 국토부가 대구공항과 김해공항을 동등한 위계인 거점공항으로 구분하고 동남권 항공수요를 분산해 책임지게 하는 항공정책을 스스로 부정하는 것이다”고 덧붙였다.

특위는 군 공항 이전부지 선정위원회 구성 등 이전 절차를 계획대로 추진할 것, 영남내륙 항공수요를 감당할 수 있는 수준으로 항공정책에 반영할 것, 광역교통인프라 확충계획을 조속히 수립할 것 등을 정부에 요구했다.

조재구 특위 위원장은 “대통령 선거에 나선 후보들도 대구공항 통합이전사업을 공약에 반영할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무환 기자

    • 박무환 기자
  • 대구본부장, 대구시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