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도·반크, 청소년 글로벌 독도홍보대사 발대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6월04일 18시57분  
제10기 청소년 글로벌 독도홍보대사 발대식이 지난 3일 국립중앙박물관 소강당에서 전국 초중고 및 대학생 214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독도를 가슴에 품고, 대한민국을 세계로!’

경북도와 반크는 지난 3일 국립중앙박물관 소강당에서 제10기 청소년 글로벌 독도홍보대사 발대식을 가졌다.

전국 초중고 및 대학생 214명이 참가한 가운데 펼쳐진 발대식행사에서는 글로벌 독도홍보대사 활동을 다짐을 하는 비전선포식도 가졌다.

이날 분야별 전문가 교육을 받은 홍보대사 참가자들은 온·오프라인을 통해 해외 주요 기관을 대상으로 독도와 동해에 대한 표기오류 제보 및 시정 요청 활동을 할 예정이다.

또 독도를 통한 대한민국 홍보, 수업보고서 활동 등을 활용해 국제사회 속에서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는 역할을 맡고, 일본의 이중성을 알리는 활동도 하게 된다.

글로벌 독도홍보대사는 지난 2012년부터 10개 기수를 운영해 1천781명이 관련교육을 수료했고, 이 중 555명이 홍보대사로 선정됐다. 이들은 전 세계 외국인들에게 독도가 한국의 고유영토임을 알리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복영 경북도 독도정책관은 “뉴미디어 환경에 익숙한 청소년들에게 일본의 독도 왜곡을 정확히 알려, 전 세계인들이 일본의 야욕을 알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