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19회 포항성가합창제 성료

20개팀 참가…지난 10일·17일 포항장성교회에서 열려

뉴미디어국 cho@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6월19일 14시49분  
포항장성교회 시온찬양대
포항지역 성가합창의 대축제인 제19회 포항성가합창제가 지난 17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포항성가합창제는 지난 10일과 17일 2차례에 걸쳐 교회와 기관 등 포항지역 20개 합창단 등 500여 명이 참가해 찬양의 열기를 더욱 뜨겁게 했다.

참석자들은 흥겨운 곡이 나올 때마다 박수나 몸짓으로 장단을 맞췄고 따라 부르기도 했다. 곡이 끝날 때는 아낌없는 환호와 박수로 참가자들을 격려했다.

지난 10일 1부에 이어 2부 포항성가합창제는 17일 오후 5시 포항장성교회(담임목사 박석진) 본당에서 10개 팀과 주민, 교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2시간가량 진행됐다.

포항CBS 여성합창단
포항MBC 엄지혜 MC의 사회로 이어진 2부는 포항침례교회 아멘성가대의 ‘예수 나의 기쁨’ 찬양으로 시작됐다.

농촌교회와 미자립교회를 대상으로 순회 찬양예배를 드리는 장성교회 에바다여성중창단은 ‘주님만이 나의 전부입니다’ ‘나 주의 증인이 되리’를 합창했고, 포항충진교회 예루살렘찬양대는 ‘샘물 같은 보혈’ ‘그분은 예수 그리스도’를 들려줬다.

또 초등학교 2학년에서 고등학교 2학년으로 구성된 CTS포항방송 소년소녀합창단은 ‘늘 지켜주시리’ ‘Hine Ma Tov’(함께하니 얼마나 좋은가)를 불렀고, 흥해교회 찬양대는 ‘주여, 우리기도 들어주소서’ ‘기뻐기뻐 노래해’를 합창했다.

교파를 초월해 구성한 포항CBS 여성합창단은 ‘나의 눈을 열어 주소서’에 이어 북장단에 맞춰 ‘African Alleluia‘(아프리칸 알렐루야)를 불렀고, CTS 포항방송 플루트앙상블은 ‘주기도문’ ‘주님 다시 오실 때까지’를 플루트의 아름다운 선율로 들려줬다.

늘사랑교회 할렐루야찬양대
늘사랑교회 할렐루야찬양대는 ‘예수를 넘겨라’ ‘주 예수 살아나셨다’를 오페라로 선보였고, 포항충진교회 노래하는 아이들은 ‘호산나, 호산나’ ‘예수 이름으로’를 율동을 겸해 청아한 목소리로 전했다.

이번 포항성가합창제의 참가팀 중 최대 규모인 100여 명으로 구성한 포항장성교회 시온찬양대는 ‘평화의 땅’ ‘사셨네! 이겼네!’를 큰물이 흘러가듯 우렁차고 장엄한 찬양으로 마지막 무대를 장식했다.

CTS포항방송 소년소녀합창단
2부 포항성가합창제는 장내 모든 이들의 ‘주기도문’ 연합합창(지휘 정운백 장로)과 김동욱 한국성가협회 포항지회장의 인사에 이어 박석진 포항성시화운동본부 대표본부장(장성교회)의 축도로 막을 내렸다.

이현진 포항장성교회 성가대 솔리스트(여)는 “각 교회가 각자 다른 스타일로 부른 찬양이었지만, 이 노래들이 성가합창제란 한 테두리 안에서 바라봤을 때 위대한 하모니를 이뤘다”며 “하나님을 찬양할 수 있는 입술이 있어 감사하고 행복했다”고 말했다.

CTS포항방송 플루트앙상블
한편, 1부 포항성가합창제는 지난 10일 오후 5시부터 포항장성교회에서 기쁨의교회, CTS포항방송 여성합창단, 포항동부교회 시온찬양대, 엔젤어린이합창단, 송도글로리아윈드앙상블, 포항극동방송 전속성악앙상블, 포항소망교회, 포항카리스여성합창단, 포항대송교회 하늘씨앗중창단, 포항대흥교회 할렐루야찬양대 등 10개 팀이 참가했다.

포항충진교회 노래하는 아이들
포항충진교회 예루살렘찬양대
포항흥해교회 찬양단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현석 기자

    • 조현석 기자
  • 뉴미디어국장 입니다. 인터넷신문과 영상뉴스 등 미디어 분야를 맡고 있습니다. 010-5811-4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