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가톨릭대, 에너지인력양성사업 고급트랙 ‘선정’

에너지 프로슈머 기술 특화 석‧박사 R&D 인력 양성
전력에너지 수요관리 기술, 학부-대학원 연계 시스템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6월19일 18시19분  
대구가톨릭대 전자전기공학과는 최근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이 공모한 2017년 에너지인력양성사업의 에너지정책연계 융복합 고급트랙에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5년간 산업통상자원부 등으로부터 총 26억 원을 지원받아 에너지 신산업인 에너지 프로슈머 기술 분야에 특화된 석·박사급 R&D 인력을 양성한다.

선정된 사업 과제는 ‘다중에너지(전기, 열, 가스 등) 기반 산업단지형 에너지 프로슈머 고급트랙’이다. 누구나 전력을 생산, 판매하는 에너지 프로슈머의 활성화에 따른 전력산업의 다양한 프로세스를 이해하고, 산업단지의 다중에너지 생산·수송·저장·이용과 관련된 전력시스템, 공급자와 수요자 간 네트워크 구축, 분산설비 제어기술의 활용분석 및 최적 공정 선정·설계 관련 기술, 최신 ICT 기술 기반의 에너지관리시스템, 에너지 거래·정산 기술 등에 대한 실무지식을 갖춘 기업맞춤형 R&D 인력을 양성하는 내용이다.

이 트랙에 참여하는 기업은 대학에 R&D 자금과 연구시설·설비 및 현장실습 경험을 제공하고 교육과정 운영에 참여한다. 또 대학은 참여기업의 애로기술을 해소할 기업맞춤형 석·박사 인력을 양성하고 공급해서 R&D 기반의 양방향 산학협력을 이룬다.

이 트랙에 참여하는 기업은 (주)디엠에스, (주)신일이앤씨, (주)한국엔텍, (주)솔라라이트, (주)유토시스, (주)벡트론 등이다.

전자전기공학과는 기존에 학부생 대상으로 수행 중인 ‘사물인터넷(IoT) 기반 에너지 네가와트시스템 기초트랙’에 이어 이번에 대학원 중심의 고급트랙의 유치에 성공함으로써 전국에서 유일하게 에너지 신산업 분야인 전력에너지 수요관리 관련기술 분야 학부에서 대학원으로 이어지는 연계 교육시스템을 갖추게 됐다.

#‘에너지 프로슈머’란

태양광·풍력 등의 신재생에너지 발전원을 이용해 자신이 직접 전력을 생산하고, 생산한 전력을 시장에 판매하면서, 동시에 에너지를 사용하는 주택, 상가 등의 소비자를 말한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