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시 도시브랜드 개발 업무 문제점 개선 촉구

대구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6월26일 17시18분  
대구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위원장 오철환)는 2016년도 도시브랜드담당관 세출결산 승인 심사에서 대구시 도시브랜드 개발 업무의 불용액 과다, 업무추진 체계의 문제점을 지적한 후 개선을 촉구했다.

도시 브랜드 개발은 민선 6기에 맞춰 시작된 사업으로 대구의 정체성과 핵심가치를 반영해 새로운 도시브랜드를 개발하기 위해 시작됐으나 현재까지 브랜드 개발을 확정 짓지 못하고 표류하고 있는 실정이다.

장상수 의원
장상수 의원(동구 2)은 도시브랜드 개발 예산이 계획대로 집행되지 못하고 이월 또는 반납을 반복하고 있는데 이런 경우 추경예산 편성시 예산 반납 등을 통해 시 전체 차원에서 예산이 효율적으로 쓰여지도록 해야 하나 그렇지 못하다고 지적했다.

특히 도시브랜드 개발업무의 경우 현실에 맞는 정밀한 계획 수립 및 예산 편성 부재와 업무추진 지연으로 인해 불용액·이월액 과다 발생이 지속되고 있어 향후 도시브랜드 개발 업무를 더욱 세밀하게 설계하고 차질없이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997032_276124_1841.jpg
오철환 의원
오철환 위원장(수성 2)은 도시브랜드 담당관 소관 예산이 73.3%나 미집행됐으며 이는 홍보·확산 관련 예산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어 정작 브랜드 개발이라는 본연의 역할에 소홀하다는 점을 지적했다.

박일환 의원
박일환 의원(남구 1)은 도시브랜드 개발 업무의 어려움과 중요성을 동시에 언급하며 통상의 행정기관이 가진 시각에서 벗어나 향후 도시브랜드 개발의 근본 방향과 예산을 재검토할 것을 요구했다.

997032_276123_1841.jpg
신원섭 의원
신원섭 의원(달서 5)과 최인철 의원(북구 5)도 도시브랜드 개발과 관련 업무 담당자의 소극적인 업무추진 자세에 아쉬움이 있다며 보다 진취적이고 긍정적인 업무 추진을 당부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무환 기자

    • 박무환 기자
  • 대구본부장, 대구시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