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미대, 취업률 전국 1위···세계적 수준의 전문대로 ‘우뚝’

전문대학 평가서 전국 최고
WCC 육성사업에 선정 영예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7월03일 19시02분  
구미대 전경
취업률 전국 1위를 자랑하는 구미대가 최근 정부의 주요사업에서 잇달아 최상위 평가를 받으면서 전국 최고 명문대로의 위상을 굳혔다.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가 전문대학 평가의 대표적 3가지 주요 분야인 특성화 교육역량, 산학협력 활성화, 글로벌 경쟁력에서 전국 최고의 평가를 받았다.

또한 지난달 29일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선정한 ‘세계적 수준의 전문대학’(World Class College·WCC) 육성사업 전국 18개 대학에 이름을 올렸다.

앞서 지난 4월에는 산학협력 역량의 기준이 되는 사회 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에도 선정됐다.

구미대는 2012년 LINC 사업 첫해부터 경북에서 유일하게 산학협력이 우수한 전국 10개 대학(선도형)으로 5년간 사업을 진행했다.

2015년 연차평가에서는 전국 10개 선도형 대학 중에서 최상 등급인 ‘매우 우수’(3개 대학) 평가를 받았다.

이어 5월에는 대학의 교육 역량을 가름하는 특성화 전문대학 육성사업의 연차평가에서도 전국 83개 대학 중 최상 등급인 ‘S등급’을 받았다. S등급은 상위 20%에 해당한다.

이로써 구미대는 최근 특성화 사업 연차평가 ‘S등급’(83개 대학 중 20%), LINC 사업 선도형 10개 대학 중 ‘매우 우수’(3개 대학), 세계적 전문대학으로 인정받는 WCC 사업 선정(18개 대학)을 모두 차지한 전국 유일한 대학이 됐다.
항공학부 학생들-전투기에서(구미대 제공)
구미대는 취업률 전국 1위라는 취업 특성화 대학으로 잘 알려져 있다.

취업률 외에도 지난해까지 4년 연속 실질적인 반값등록금도 실현한 대학이다.

교육부가 건강보험 가입기준으로 취업률을 발표한 2010년부터 구미대는 5년 연속 전국 1위(교육부 발표, 전문대학 ‘가, 나’군 별 기준)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5년간 평균 취업률은 83%를 기록했다. 6년 연속 취업률이 80%가 넘는 대학도 구미대가 전국에서 유일하다.

장학금도 전국 1위다.

지난해 대학 정보의 공식사이트인 대학알리미 발표에서 2015년 학생 1인당 지급된 연평균 장학금이 403만 원으로 전국 1위(졸업생 500명 이상 전문대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평균 등록금의 2/3가 넘는 수치다.

이렇듯 구미대는 전방위적 전국 최상위의 역량을 갖춘 명문대학임을 결과로 입증한 셈이다.
wcc선정 축하하는 유학생들(구미대 제공)
김동욱 구미대 기획처장(WCC 사업단장)은 “그동안 IT 특성화 중심대학 및 글로벌 중심대학에 역점을 두고 특성화 역량을 강화해 왔다”며 “특성화와 사회 맞춤형 인재양성, 국제적 수준의 교육과정을 통해 평생학습시대와 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응하는 글로벌 융합형 기술인력 양성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밝혔다.

정창주 총장은 “특성화, 산학협력, 글로벌 경쟁력 등 3박자의 차별화된 역량으로 국제적 산학 일체형 직업교육 명문 대학으로서의 선도적 위상을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