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가톨릭대 안중근연구소, ‘도마 안중근’ 출간

매년 추모식·학술심포지엄 개최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7월10일 18시23분  
대구가톨릭대 안중근연구소는 최근 ‘도마 안중근’을 출간했다.대구가톨릭대 제공.
대구가톨릭대 안중근연구소(소장 이경규 교수)는 최근 ‘도마 안중근’(도서출판 선인)을 출간했다.

지난 2011년 문을 연 안중근연구소는 매년 안 의사 순국기념일을 맞아 추모식과 하얼빈의거일을 전후해 국내·국제 학술심포지엄을 개최하고 있으며 특강과 안 의사 유묵휘호대회를 통해 안 의사를 현창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동양평화론 홍보대사 교육도 실시하고 있다.

이 책은 1부 ‘안중근과 독립운동’, 2부 ‘안중근과 천주교’로 구성해 그동안 세미나와 특강을 통해 발표한 연구논문을 수록했다. 1부는 안 의사의 국채보상운동 참여와 활동, 국내 계몽활동과 역사적 성격, 동의회 조직과 의병활동, 동양평화사상의 재조명, 한국의 안중근 연구에 대한 비판적 검토, 옥중 육필을 통한 안중근 사상의 일단 등을 담고 있다.

2부는 유학적 소양과 신앙에 바탕을 둔 안중근 의사의 생애와 사상, 안중근의 가톨릭 신앙, 중국 및 중국 천주교회의 안중근 인식, 일본 및 일본천주교회의 안중근 인식, 안중근 토마스의 죽임과 죽음에 대한 이해, 일제강점기의 안중근 전기들에 기술된 안중근의거와 천주교신앙 등의 내용을 살펴볼 수 있다. 부록으로 안중근연구소의 연혁과 행사 사진을 실었다.

대구가톨릭대가 안중근연구소를 설립, 안 의사 추모사업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는 것은 안 의사가 독실한 가톨릭신앙인으로서 사랑과 봉사를 실천한 귀감이었으며, 장녀 안현생 여사가 지난 1953년부터 1956년까지 대구가톨릭대(당시 효성여대)에 문학과 교수로 재직한 인연이 있기 때문이다. 교내 중앙도서관 앞에 안중근 의사 동상과 추모비를 건립하고 안 의사의 숭고한 애국애족 정신을 기리고 있다.

안중근 연구소 개소 이후 안 의사의 외손녀인 황은주·황은실 여사가 대구가톨릭대를 방문해 학생들과 간담회를 가졌으며 증손자인 안도용 씨도 방문해 안중근연구소와 전시실을 둘러보았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