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남대 변정훈 교수, ‘AYASA’ 수상

역대 두 번째 한국인 수상자

- 탁월한 연구 성과 이룬 ‘젊은 과학자’ 선정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7월20일 18시22분  
▲ 변정훈 영남대 기계공학부 교수

영남대 변정훈 교수(기계공학부)가 ‘AYASA(Asian Young Aerosol Scientist Award)’를 수상했다. 한국인으로는 역대 두 번째 수상자다.

AYASA는 아시아 및 오세아니아 국가 내 에어로졸(Aerosol, 대기 중에 부유하는 고체 또는 액체 상태의 작은 입자로 크기는 보통 0.001∼1.0 ㎛ 정도이며, 최근 ‘미세먼지’라는 용어로 많이 알려져 있다)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 성과를 이룬 젊은 과학자(만40세 이하)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AARA(아시아 에어로졸 연구학회, Asian Aerosol Research Assembly)가 2년에 한 번씩 수상자를 선정한다.

변 교수는 지난 5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7 아시아 에어로졸 학술대회(Asian Aerosol Conference)에서 AYASA를 수상했다.

변 교수는 에어로졸 단일분야 연구를 통해 주저자로서 70여 편의 논문을 세계 최고 수준의 국제 저널에 발표, 수십 여 건의 특허를 출원 및 등록하는 등 에어로졸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 성과를 냈다.

특히, 에어로졸 분야에서 최초로 ‘에어로졸 유-무기입자 제조 기술’, ‘에어로졸-하이드로졸 상변화 기술’, ‘에어로졸 광유도 합성 기술’, ‘에어로졸 촉매 활성화 기술’ 등을 소개하는 등 에어로졸 분야의 새로운 연구 방향을 제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변정훈 교수는 “현재 에어로졸의 생의학적 및 환경-에너지 응용과 같은 에어로졸의 긍정적 가치창출에 대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에어로졸 분야에서 공동연구는 물론, 독자적인 연구영역의 토대를 만들어 보다 가치 있는 연구 성과를 내겠다”고 연구 계획을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