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대, 스포츠산업 창업 요람 ‘우뚝’

문체부 지역센터 공모 선정
컨설팅·자금·공간 등 지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7월25일 17시12분  
대구대 전경. 대구대 제공.
대구대가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공모한 ‘스포츠산업 창업지원 지역센터’에 최근 선정됐다. 대구·경북지역에서 선정된 곳은 대구대가 유일하다.

스포츠산업 창업지원 지역센터 사업은 각 지역 센터를 중심으로 스포츠 관련 창업자들에게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과 창업 공간, 컨설팅을 제공하고 우수 팀에게는 창업 자금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역센터는 예비창업자와 3년 미만 새싹기업(스타트업)을 대상으로 교육생을 선발, 4개월간 집합 이론교육과 멘토링, 현장실습 등 교육을 실시, 교육생 중 우수 팀을 선발해 2천만 원부터 3천만 원까지의 범위 내에서 보육비를 지원한다.

이번 공모에서는 대구대, 국민대, 인천대, 조선대, 한남대 등 5개 대학과 민간 벤처 육성기관(엑셀러레이터)인 (주)헤브론스타벤처스가 선정됐다.

대구대는 앞으로 3년간(2년 운영 및 평가 후 1년 연장) 매년 1억8천만 원을 지원받아 ‘기술·디자인(TED, Technology Engineering Design) 중심의 스포츠산업 창업을 선도하는 대학(센터)’ 구축을 목표로 교내 창업지원센터 등과 협업해 우수한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스포츠창업 인재를 키워낼 계획이다.

특히 특수교육·재활과학·사회복지 등 대학 특성화 분야와 접목해 △스포츠·재활 기술창업 △유니버셜 디자인 스포츠용품·기구 창업 △유소년 스포츠 교육 창업 등을 적극 추진해 나간다.

이재현 대구대 스포츠산업창업지원센터 소장(산업경영공학과 교수)은 “대구대는 창업기초, 창업심화, 창업실습의 3단계로 구분해 구체적인 실전 창업 교육을 실시하고 창업 후 사후 관리까지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등 창업 성공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