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정구식·김영남 부부 ‘새 농민상’ 수상
영양군 정구식·김영남 부부 ‘새 농민상’ 수상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7년 08월 09일 20시 25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8월 10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월면 도곡리

▲ 정구식
▲ 김영남

농협중앙회가 선발해 시상하는 ‘이달의 새 농민’ 8월 수상자로 영양군 일월면 도곡리 정구식·김영남 씨 부부가 선정됐다.


정구식·김영남 부부는 20여 년간 농업에 종사하면서 전량 수입에 의존하던 단삼을 2010년 국내 최초로 대량 재배에 성공했다.

또 친환경농업으로 농업소득을 높이고 친환경작목반을 구성해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